메디컬 인공지능 스타트업 ‘모스큐’, 끌림벤처스로부터 후속투자유치

모스큐(MoSQ)가 끌림벤처스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고 17일 밝혔다.



금액은 양측의 협의에 따라 공개되지 않았다.


모스큐는 서울의대 출신 청년의사들이 공동창업한 메디컬 인공지능 스타트업으로, 인공지능과 로보틱스 기술의 융합을 통해 의료 현장의 다양한 술기 및 신체 검진 자동화 솔루션을 연구개발 중이다.

의료 술기와 신체 검진은 문진, 판독만큼이나 진료에 필수적인 행위임에도 불구하고, 인공지능을 비롯한 최첨단 기술을 접목하려는 시도가 이루어진 바 없는 블루오션이다. 이는 의료 술기의 다양한 행위가 표준화되지 않아 기존의 머신러닝 학습 방식으로는 학습이 불가능하기 때문이다. 모스큐의 솔루션은 로보틱스 기술을 융합하여 의료 술기와 신체검진 역시 표준화하고 자동화 할 수 있다.

의료 술기와 신체검진에 머신러닝이 도입된다면, 의료인은 과도한 업무량에서 해방되고 병원은 인력 고용 및 교육에 드는 지출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모스큐의 이혜성 대표는 “의료 술기를 안전하고 신속하게 해내는 게 의료인이라면 반드시 지켜야 할 의무를 달성하는 것”이라며 “의료 술기의 실패율과 부작용을 낮춰 환자가 행복하고 만족하는 의료 현장을 이루는 데 기여하고 모스큐를 세상에 없던 임상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으로 성장시키고 싶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를 진행한 남홍규 끌림벤처스 대표는 “모스큐는 의료현장에 인공지능과 로보틱스 기술을 접목하여 인류의 삶을 혁신할 수 있는 팀이다. 메디컬 AI 분야 최적의 인재로 구성된 팀으로 글로벌 성장이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한편 모스큐는 의료 술기의 첫 단추라 할 수 있는 정맥 채혈의 자동화를 우선 연구개발 중이며, 이번 투자금을 기반으로 솔루션의 검증에 본격적으로 나설 예정이다.


Source: https://platum.kr/archives/139825

조회 435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